메뉴 건너뛰기


우리들의 삶은 하나의 약속?

동회장 2016.03.17 09:05 조회 수 : 1529

우리의 삶은 하나의 약속


장난기 가득한 꼬마들의 새끼손가락 거는

놀이가 아니라

진실이라는 다리를 만들고 싶은 것


설혹 아픔일지라도

멀리 바라보고만 있어야 할지라도

작은 꽃가지에도 꽃은 피고

작은 시내가 흘러야하듯 지켜야하는 것


수많은 고리로 이어진 삶

때론 슬프고 때론 기쁘고

잊혀진 약속들을 떠올리면서

만남속에 이루어지는 마음의 고리들을

우리는 약속이라는 이름으로 지켜야 한다


봄이면 푸른 하늘 아래

교향곡처럼 피어나는 꽃과 같이

우리들의 진실한 삶은 하나의 약속이기에!



봄입니다

여걸본부에 잠시 차린 감티파래공장 폐쇄하면서

매화 . 춘란을 보며 봄의 향을

그리고 남녘의 꽃소식을 전합니다.

안녕


 


태그 연관 글
  1. [2017/11/19] 1년만에 확 바뀐 조선수군, 절이도 해전서 왜군에 본때 by 물비늘 (65)
  2. [2016/08/24] 고흥군, 정유재란 첫 전쟁 '절이도 해전' 재조명 by 월품 (195)
  3. [2005/05/03] 절이도 해전 by 김병옥 (25947) *18
  4. [2003/01/09] 전설따라 삼천리-녹동항과 거금섬 by 운영자 (7319)
  5. [2005/04/04] 절이도(거금도) 해전에 대해 알아봅시다 (불멸의 이순신 해설 중에...) by 운영자 (35749) *2
  6. [2003/04/15] 절이도(折爾島) 연혁 및 절이도 해전 by 운영자 (12209)
  7. [2003/04/15] 절이도 목장성-지방기념물제206호 by 운영자 (12093) *1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