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해우 뜨기
<h1 id="watch-headline-title" class="yt" style="margin: 0px 0px 5px; padding: 0px; border: 0px; font-size: 24px; color: rgb(34, 34, 34); font-weight: normal; line-height: normal; overflow: hidden; white-space: nowrap; word-wrap: normal; text-overflow: ellipsis; font-family: arial, sans-serif;"><span id="eow-title" class="watch-title long-title yt-uix-expander-head" dir="ltr" title="땅끝해남 지주식 친환경 명품김 생산 모습" style="margin: 0px; padding: 0px; border: 0px; font-size: 0.9em; cursor: pointer; color: rgb(0, 0, 0); -webkit-user-select: auto; letter-spacing: -0.05em;">땅끝해남 지주식 친환경 명품김 생산 모습 ....</span></h1><div><span class="watch-title long-title yt-uix-expander-head" dir="ltr" title="땅끝해남 지주식 친환경 명품김 생산 모습" style="margin: 0px; padding: 0px; border: 0px; cursor: pointer; -webkit-user-select: auto;"><div><span style="font-size: 11px; letter-spacing: -0.550000011920929px; line-height: 16.200000762939453px;">(김용필/ 김 이야기)</span></div><div><span style="font-size: 11px; letter-spacing: -0.550000011920929px; line-height: 16.200000762939453px;">“해우를 ‘김’이라 부른 유래</span></div><div><span style="font-size: 11px; letter-spacing: -0.550000011920929px; line-height: 16.200000762939453px;"><br /></span></div><div><span style="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 김은 우리 식탁에 올라 간간하게 구미를 당기는 식품이다.</span></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nbsp;</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남녀노소 누구나 김을 좋아한다. 외국인도 맛을 알고 좋아하기에 수산물 수출의 주 종목이기도 하다.</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nbsp;</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기름 발라 잘 구운 김 한 장이면 한 끼 반찬이 되었고 맨 김으로 먹어도 군짓거리가 되었다. 그런 해초가 우리 식탁에 올라 맛깔나는 식품으로 변신하여 부른 유래를 말하려고 한다.</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nbsp;</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김은 원래 해태(바다 파래)를 거두어 종이 장처럼 얇게 널어 말린 것을 해우(海禹)라고 한다.</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nbsp;</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현산어보에 해태를 해우로 만들어 ‘김’이란 이름을 붙인 곳은 전남 광양의 태인도에 사는 김씨 라는 분이었다. 태인도는 광양제철 공사로 사라진 섬이다.</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nbsp;</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현 광양시에 속하지만 50년 전만 하여도 여수시 돌산군에 소속 된 섬이었다. 섬진강의 하구 태인도와 금호도는 갯벌의 자양분이 많아 다종의 해산물의 보고였다.</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nbsp;</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1734년 광양 현감으로 와 있던 허심이란 분이 ‘김여익의 묘표(墓表)’란 김 이야기로 남겼다.</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nbsp;</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기록에 의하며 광양 태인도에 살았던 김여익이 김 양식 법을 개발했다고 적었다. 그 후 정조 때 정약전이 남긴 현산어보에도 기록되었고 동국여지승람. 세종실록지리지에서도 전한다.</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nbsp;</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태인도는 임진왜란 땐 사람이 살지 않는 섬이었으나 1636년 병자호란 때 한양에서 살던 김씨가 태인도에 피난 와서 살게 되었다. 김씨는 바로 임진왜란 때 노량해전에 참전한 병사였다. 김여익은 바로 그분의 아들이었다.</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nbsp;</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김여익은 해변으로 떠내려 온 나무가지에 해태가 붙어 자라는 것을 보고 갯벌에 대나무 발을 만들어 해태를 양식 하였고 이렇게 거둔 해태를 거두어 대발에 얇게 펴서 종이처럼 말렸다.</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nbsp;</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이것을 처음 양식하여 만든 해우인데 김씨. 즉 김여익이 만들었다고 하여 ‘김’ 이라고 불렀다. 이 김을 하동 장에 내다 팔면서 김가네 김이라고 이름이 났고 그것을 남해안 여러 섬의 어부들이 배워서 김양식을 하였다.</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nbsp;</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그의 후손들은 대대손손 태인도에서 김을 양식하여 큰돈을 벌었다.</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nbsp;</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이 기록은 광양문화원의 김 시식 유물 전시관에 그 때의 김 생산 도구 등이 전시되었다. 그리고 1919년 김해김씨 종중에서 건립한 영모재, 김여익 공의 위패와 묘표문이 기록되어 있다.</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nbsp;</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김양식 방법에는 얕은 개펄에 말뚝을 박아서 양식하는 지주식 방법과 구물이나 발을 바다에 띄워 양식하는 부유식 방법이 있다. 김양식은 간만의 차에 많고 햇볕에 노출되는 시간이 많은 갯벌이라야 영양분이 많아 김맛이 좋다.</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nbsp;</div><div><span style="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바로 광양만 태인도는 그런 섬이었다. 그뿐 아니라 태인도엔 새조개, 피조개를 비롯하여 다양한 패각류가 서식하는 맛의 보고였다.</span></div></span><div><span style="font-size: 11px; letter-spacing: -0.550000011920929px; line-height: 16.200000762939453px;">김용필 소설가(전남 여수출신)</span></div></div> http://www.youtube.com/watch?v=XVUuN_mUzIU
0 조회 수 : 1960
소스코드 블로그, 게시판 등에 소스코드를 복사하여 붙여넣기 해주세요. 복사
Description: 땅끝해남 지주식 친환경 명품김 생산 모습 ....(김용필/ 김 이야기) “해우를 ‘김’이라 부른 유래 // 김은 우리 식탁에 올라 간간하게 구미를 당기는 식품이다. 남녀노소 누구나 김을 좋아한다. 외국인도 맛을 알고 좋아하기에 수산물 수출의 주 종목이기도 하다. 기름 발라 잘 구운 김 한 장이면 한 끼 반찬이 되었고 맨 김으로 먹어도 군짓거리가 되었다. 그런 해초가 우리 식탁에 올라 맛깔나는 식품으로 변신하여 부른 유래를 말하려고 한다. 김은 원래 해태(바다 파래)를 거두어 종이 장처럼 얇게 널어 말린 것을 해우(海禹)라고 한다. 현산어보에 해태를 해우로 만들어 ‘김’이란 이름을 붙인 곳은 전남 광양의 태인도에 사는 김씨 라는 분이었다. 태인도는 광양제철 공사로 사라진 섬이다. 현 광양시에 속하지만 50년 전만 하여도 여수시 돌산군에 소속 된 섬이었다. 섬진강의 하구 태인도와 금호도는 갯벌의 자양분이 많아 다종의 해산물의 보고였다. 1734년 광양 현감으로 와 있던 허심이란 분이 ‘김여익의 묘표(墓表)’란 김 이야기로 남겼다. 기록에 의하며 광양 태인도에 살았던 김여익이 김 양식 법을 개발했다고 적었다. 그 후 정조 때 정약전이 남긴 현산어보에도 기록되었고 동국여지승람. 세종실록지리지에서도 전한다. 태인도는 임진왜란 땐 사람이 살지 않는 섬이었으나 1636년 병자호란 때 한양에서 살던 김씨가 태인도에 피난 와서 살게 되었다. 김씨는 바로 임진왜란 때 노량해전에 참전한 병사였다. 김여익은 바로 그분의 아들이었다. 김여익은 해변으로 떠내려 온 나무가지에 해태가 붙어 자라는 것을 보고 갯벌에 대나무 발을 만들어 해태를 양식 하였고 이렇게 거둔 해태를 거두어 대발에 얇게 펴서 종이처럼 말렸다. 이것을 처음 양식하여 만든 해우인데 김씨. 즉 김여익이 만들었다고 하여 ‘김’ 이라고 불렀다. 이 김을 하동 장에 내다 팔면서 김가네 김이라고 이름이 났고 그것을 남해안 여러 섬의 어부들이 배워서 김양식을 하였다. 그의 후손들은 대대손손 태인도에서 김을 양식하여 큰돈을 벌었다. 이 기록은 광양문화원의 김 시식 유물 전시관에 그 때의 김 생산 도구 등이 전시되었다. 그리고 1919년 김해김씨 종중에서 건립한 영모재, 김여익 공의 위패와 묘표문이 기록되어 있다. 김양식 방법에는 얕은 개펄에 말뚝을 박아서 양식하는 지주식 방법과 구물이나 발을 바다에 띄워 양식하는 부유식 방법이 있다. 김양식은 간만의 차에 많고 햇볕에 노출되는 시간이 많은 갯벌이라야 영양분이 많아 김맛이 좋다. 바로 광양만 태인도는 그런 섬이었다. 그뿐 아니라 태인도엔 새조개, 피조개를 비롯하여 다양한 패각류가 서식하는 맛의 보고였다. 김용필 소설가(전남 여수출신)

<p>김화인 작시 /&nbsp;한광희 작곡 / &nbsp;테너김주완</p> <p>(제 20회 서울 창작 가곡제)</p> <p>&nbsp;</p> <p>관련 글 : <a href="http://blog.naver.com/kkk6323/220093878495">http://blog.naver.com/kkk6323/220093878495</a></p> <p>&nbsp;</p> <p>김화인님 시 <a href="http://ggdo.com/zxe/389097">http://ggdo.com/zxe/389097</a></p> http://www.youtube.com/watch?v=UFfLBEM5qfk

[가곡] 거금도 - 테너 김주완

<p>(sbs생방송 투데이)거금도 앞바다에서 방금 건져올린 싱싱한 문어 요리 한상 (16.08.03.수)</p> http://tvpot.daum.net/clip/ClipViewByVid.do?vid=sefbb7rCgCd2cm9gFmgFFfc http://ggdo.com/zxe/files/attach/images/328892/090/444/5421609fd33ef418ecedbf30d7d6f7af.jpg

(sbs생방송 투데이)거금도 앞바다에서 방금 건져올린 싱싱한 문어 요리 한상

<p>배를 타지 않고도 바다낚시를 즐길 수 있는 <br />해양 낚시공원이 고흥 거금도에 <br />문을 열었습니다.<br /><br />숙박을 할 수 있는 해상 펜션까지 갖춰져<br />새로운 해양 레저관광의 명소로 <br />떠오르고 있습니다.</p> http://www.youtube.com/watch?v=96Wdcr03Tpg

거금도 해상 낚시공원

<p> 국내 최초의 차량 보행자 겸용 복층교량 거금대교.<br />거금대교를 건너서 소록도 해수욕장 까지 가는 짧은 여행기.</p> http://www.youtube.com/watch?v=JbH66fcJMaY&list=UUflZwwaxdNBomoPk0HX3idw

아빠!어디쫌가자! - 거금대교 편

<p><span style="font-family: arial, sans-serif;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3em; line-height: normal; white-space: nowrap;">거금도사연-현만(참사랑가요콘서트 26회) 촬영 NaNa TV</span></p> http://www.youtube.com/watch?v=AOqw6VPfsyU

거금도 사연

<p>발장치기</p> http://tvpot.daum.net/clip/ClipViewByVid.do?vid=AP7ku_2BdW4%24 http://ggdo.com/zxe/files/attach/images/328892/299/395/80732e1c4b35e085fcbeac154c10bcea.jpg

발장치기

<p>[흙산악회]적대봉 </p> http://tvpot.daum.net/clip/ClipViewByVid.do?vid=v48beJeb2JJJDJkkamOpm5O http://ggdo.com/zxe/files/attach/images/328892/462/394/d778f25ba076a093406f4a0e06abeecd.jpg

[흙산악회]적대봉

<h1 id="watch-headline-title" class="yt" style="margin: 0px 0px 5px; padding: 0px; border: 0px; font-size: 24px; color: rgb(34, 34, 34); font-weight: normal; line-height: normal; overflow: hidden; white-space: nowrap; word-wrap: normal; text-overflow: ellipsis; font-family: arial, sans-serif;"><span id="eow-title" class="watch-title long-title yt-uix-expander-head" dir="ltr" title="[뉴스투데이]가뭄에 타들어 가는 거금도" style="margin: 0px; padding: 0px; border: 0px; font-size: 0.9em; cursor: pointer; color: rgb(0, 0, 0); -webkit-user-select: auto; letter-spacing: -0.05em;">[뉴스투데이]가뭄에 타들어 가는 거금도</span></h1> http://www.youtube.com/watch?v=_DGCLfmJYMo

[뉴스투데이]가뭄에 타들어 가는 거금도

<p>2013.12.13 [YTN] 버려진 석산이 태양광 발전 메카로 탈바꿈 </p> http://tvpot.daum.net/clip/ClipViewByVid.do?vid=v134cZZPnPcP0TTic0PPpWi http://ggdo.com/zxe/files/attach/images/328892/445/394/e68bbf35b8c548f1c3e965ecf1026675.jpg

[YTN]버려진 석산이 태양광 발전 메카로 탈바꿈

<p><span style="color: rgb(51, 51, 51); font-family: arial, sans-serif; font-size: 13px; line-height: 17px; background-color: rgb(255, 255, 255);">EBS, 하나뿐인 지구, Only One Earth,</span><span style="color: rgb(51, 51, 51); font-family: arial, sans-serif; font-size: 13px; line-height: 17px; background-color: rgb(255, 255, 255);">&nbsp;2010-03-11, 생태 박물관-거금도</span></p> http://www.youtube.com/watch?v=D-uxPSR6Ro0

생태 박물관-거금도

<h1 id="watch-headline-title" class="yt" style="margin: 0px 0px 5px; padding: 0px; border: 0px; font-size: 24px; color: rgb(34, 34, 34); font-weight: normal; line-height: normal; overflow: hidden; white-space: nowrap; word-wrap: normal; text-overflow: ellipsis; font-family: arial, sans-serif;"><span id="eow-title" class="watch-title long-title yt-uix-expander-head" dir="ltr" title="땅끝해남 지주식 친환경 명품김 생산 모습" style="margin: 0px; padding: 0px; border: 0px; font-size: 0.9em; cursor: pointer; color: rgb(0, 0, 0); -webkit-user-select: auto; letter-spacing: -0.05em;">땅끝해남 지주식 친환경 명품김 생산 모습 ....</span></h1><div><span class="watch-title long-title yt-uix-expander-head" dir="ltr" title="땅끝해남 지주식 친환경 명품김 생산 모습" style="margin: 0px; padding: 0px; border: 0px; cursor: pointer; -webkit-user-select: auto;"><div><span style="font-size: 11px; letter-spacing: -0.550000011920929px; line-height: 16.200000762939453px;">(김용필/ 김 이야기)</span></div><div><span style="font-size: 11px; letter-spacing: -0.550000011920929px; line-height: 16.200000762939453px;">“해우를 ‘김’이라 부른 유래</span></div><div><span style="font-size: 11px; letter-spacing: -0.550000011920929px; line-height: 16.200000762939453px;"><br /></span></div><div><span style="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 김은 우리 식탁에 올라 간간하게 구미를 당기는 식품이다.</span></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nbsp;</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남녀노소 누구나 김을 좋아한다. 외국인도 맛을 알고 좋아하기에 수산물 수출의 주 종목이기도 하다.</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nbsp;</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기름 발라 잘 구운 김 한 장이면 한 끼 반찬이 되었고 맨 김으로 먹어도 군짓거리가 되었다. 그런 해초가 우리 식탁에 올라 맛깔나는 식품으로 변신하여 부른 유래를 말하려고 한다.</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nbsp;</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김은 원래 해태(바다 파래)를 거두어 종이 장처럼 얇게 널어 말린 것을 해우(海禹)라고 한다.</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nbsp;</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현산어보에 해태를 해우로 만들어 ‘김’이란 이름을 붙인 곳은 전남 광양의 태인도에 사는 김씨 라는 분이었다. 태인도는 광양제철 공사로 사라진 섬이다.</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nbsp;</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현 광양시에 속하지만 50년 전만 하여도 여수시 돌산군에 소속 된 섬이었다. 섬진강의 하구 태인도와 금호도는 갯벌의 자양분이 많아 다종의 해산물의 보고였다.</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nbsp;</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1734년 광양 현감으로 와 있던 허심이란 분이 ‘김여익의 묘표(墓表)’란 김 이야기로 남겼다.</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nbsp;</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기록에 의하며 광양 태인도에 살았던 김여익이 김 양식 법을 개발했다고 적었다. 그 후 정조 때 정약전이 남긴 현산어보에도 기록되었고 동국여지승람. 세종실록지리지에서도 전한다.</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nbsp;</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태인도는 임진왜란 땐 사람이 살지 않는 섬이었으나 1636년 병자호란 때 한양에서 살던 김씨가 태인도에 피난 와서 살게 되었다. 김씨는 바로 임진왜란 때 노량해전에 참전한 병사였다. 김여익은 바로 그분의 아들이었다.</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nbsp;</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김여익은 해변으로 떠내려 온 나무가지에 해태가 붙어 자라는 것을 보고 갯벌에 대나무 발을 만들어 해태를 양식 하였고 이렇게 거둔 해태를 거두어 대발에 얇게 펴서 종이처럼 말렸다.</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nbsp;</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이것을 처음 양식하여 만든 해우인데 김씨. 즉 김여익이 만들었다고 하여 ‘김’ 이라고 불렀다. 이 김을 하동 장에 내다 팔면서 김가네 김이라고 이름이 났고 그것을 남해안 여러 섬의 어부들이 배워서 김양식을 하였다.</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nbsp;</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그의 후손들은 대대손손 태인도에서 김을 양식하여 큰돈을 벌었다.</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nbsp;</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이 기록은 광양문화원의 김 시식 유물 전시관에 그 때의 김 생산 도구 등이 전시되었다. 그리고 1919년 김해김씨 종중에서 건립한 영모재, 김여익 공의 위패와 묘표문이 기록되어 있다.</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nbsp;</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김양식 방법에는 얕은 개펄에 말뚝을 박아서 양식하는 지주식 방법과 구물이나 발을 바다에 띄워 양식하는 부유식 방법이 있다. 김양식은 간만의 차에 많고 햇볕에 노출되는 시간이 많은 갯벌이라야 영양분이 많아 김맛이 좋다.</div><div style="color: rgb(0, 0, 0); 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nbsp;</div><div><span style="font-size: 0.9em; letter-spacing: -0.05em;">바로 광양만 태인도는 그런 섬이었다. 그뿐 아니라 태인도엔 새조개, 피조개를 비롯하여 다양한 패각류가 서식하는 맛의 보고였다.</span></div></span><div><span style="font-size: 11px; letter-spacing: -0.550000011920929px; line-height: 16.200000762939453px;">김용필 소설가(전남 여수출신)</span></div></div> http://www.youtube.com/watch?v=XVUuN_mUzIU

해우 뜨기

<p><span style="color: rgb(51, 51, 51); font-family: arial, sans-serif; font-size: 13px; line-height: 17px; background-color: rgb(255, 255, 255);">2010년 2월 5일 여수MBC-TV. [전국시대] 방영</span> </p> http://www.youtube.com/watch?v=DEJPa8Xub2c

2010년 2월 5일 여수MBC-TV. [전국시대] 방영

<p> 제 5회 거금도의 밤 (2013.8.17)</p> http://www.youtube.com/watch?v=McjJTnTRX4U

제 5회 거금도의 밤 (2013.8.17)

<p> 거금도 생태숲</p> http://www.youtube.com/watch?v=hsBdR9Qd1bA

거금도 생태숲

<h1 id="watch-headline-title" class="yt" style="margin: 0px 0px 5px; padding: 0px; border: 0px; font-size: 24px; color: rgb(34, 34, 34); font-weight: normal; line-height: normal; overflow: hidden; white-space: nowrap; word-wrap: normal; text-overflow: ellipsis; font-family: arial, sans-serif;"><span id="eow-title" class="watch-title long-title yt-uix-expander-head" dir="ltr" title="가수 현만-인생단한번(inet-TV 쇼한마당 13.08.16방영녹화)" style="margin: 0px; padding: 0px; border: 0px; font-size: 0.9em; cursor: pointer; color: rgb(0, 0, 0); -webkit-user-select: auto; letter-spacing: -0.05em;">가수 현만-인생단한번(inet-TV 쇼한마당 13.08.16방영녹화)</span></h1> http://www.youtube.com/watch?v=xitoNMwjRVY

가수 현만-인생단한번(inet-TV 쇼한마당 13.08.16방영녹화)

<h1 id="watch-headline-title" class="yt" style="margin: 0px 0px 5px; padding: 0px; border: 0px; font-size: 24px; color: rgb(34, 34, 34); font-weight: normal; line-height: normal; overflow: hidden; white-space: nowrap; word-wrap: normal; text-overflow: ellipsis; font-family: arial, sans-serif;"><span id="eow-title" class="watch-title long-title yt-uix-expander-head" dir="ltr" title="거금도 사연 / 가수 현만 / 130회 콘서트" style="margin: 0px; padding: 0px; border: 0px; font-size: 0.9em; cursor: pointer; color: rgb(0, 0, 0); -webkit-user-select: auto; letter-spacing: -0.05em;">거금도 사연 / 가수 현만 / 130회 콘서트</span></h1> http://www.youtube.com/watch?v=mnq-pEHeQCk

거금도 사연 / 가수 현만 / 130회 콘서트

<p><span style="color: rgb(51, 51, 51); font-family: arial, sans-serif; font-size: 13px; line-height: 17px; background-color: rgb(255, 255, 255);">가수성일..(불같은사랑)music video</span> </p> http://www.youtube.com/watch?v=eGABmL6mMCI

가수성일 불같은 사랑

<h1 id="watch-headline-title" style="margin: 0px; padding: 0px; border: 0px; font-size: 19px; line-height: normal; overflow: hidden; white-space: nowrap; word-wrap: normal; text-overflow: ellipsis; font-family: arial, sans-serif;"><span class="long-title yt-uix-expander-head" dir="ltr" title="[백년전쟁 스페셜 에디션] 프레이저 보고서 1부 - 풀버젼 Full version" style="margin: 0px; padding: 0px; border: 0px; font-size: 0.9em; cursor: pointer; -webkit-user-select: auto; letter-spacing: -0.05em;">[백년전쟁 스페셜 에디션] 프레이저 보고서 1부 - 풀버젼 Full version</span></h1> http://www.youtube.com/watch?v=z-up2VNU8eo

[백년전쟁 스페셜 에디션] 프레이저 보고서 1부 - 풀버젼 Full version

<p>바윗돌 - 정오차</p><p>81년 대학가요제 대상곡인 '바윗돌'은 5.18 광주민주화운동을 담았다는 이유로 당시 금지곡이 됨</p><p><br /></p><p> </p> http://www.youtube.com/watch?v=iHTojQZXGf0

바윗돌 - 정오차

<p>오 수잔나 </p> http://youtu.be/_ym6D6_-QcU

오 수잔나

분류별 인기동영상

[흙산악회]적대봉 글쓴이 : 운영자 조회 수 : 4204

<p>[흙산악회]적대봉 </p> http://tvpot.daum.net/clip/ClipViewByVid.do?vid=v48beJeb2JJJDJkkamOpm5O http://ggdo.com/zxe/files/attach/images/328892/462/394/d778f25ba076a093406f4a0e06abeecd.jpg

아빠!어디쫌가자! - 거금대교 편 글쓴이 : 거금도 조회 수 : 3451

<p> 국내 최초의 차량 보행자 겸용 복층교량 거금대교.<br />거금대교를 건너서 소록도 해수욕장 까지 가는 짧은 여행기.</p> http://www.youtube.com/watch?v=JbH66fcJMaY&list=UUflZwwaxdNBomoPk0HX3idw

거금도 해상 낚시공원 글쓴이 : 거금도 조회 수 : 3447

<p>배를 타지 않고도 바다낚시를 즐길 수 있는 <br />해양 낚시공원이 고흥 거금도에 <br />문을 열었습니다.<br /><br />숙박을 할 수 있는 해상 펜션까지 갖춰져<br />새로운 해양 레저관광의 명소로 <br />떠오르고 있습니다.</p> http://www.youtube.com/watch?v=96Wdcr03Tpg

[뉴스투데이]가뭄에 타들어 가는 거금도 글쓴이 : 운영자 조회 수 : 2983

<h1 id="watch-headline-title" class="yt" style="margin: 0px 0px 5px; padding: 0px; border: 0px; font-size: 24px; color: rgb(34, 34, 34); font-weight: normal; line-height: normal; overflow: hidden; white-space: nowrap; word-wrap: normal; text-overflow: ellipsis; font-family: arial, sans-serif;"><span id="eow-title" class="watch-title long-title yt-uix-expander-head" dir="ltr" title="[뉴스투데이]가뭄에 타들어 가는 거금도" style="margin: 0px; padding: 0px; border: 0px; font-size: 0.9em; cursor: pointer; color: rgb(0, 0, 0); -webkit-user-select: auto; letter-spacing: -0.05em;">[뉴스투데이]가뭄에 타들어 가는 거금도</span></h1> http://www.youtube.com/watch?v=_DGCLfmJYMo

생태 박물관-거금도 글쓴이 : 운영자 조회 수 : 2687

<p><span style="color: rgb(51, 51, 51); font-family: arial, sans-serif; font-size: 13px; line-height: 17px; background-color: rgb(255, 255, 255);">EBS, 하나뿐인 지구, Only One Earth,</span><span style="color: rgb(51, 51, 51); font-family: arial, sans-serif; font-size: 13px; line-height: 17px; background-color: rgb(255, 255, 255);">&nbsp;2010-03-11, 생태 박물관-거금도</span></p> http://www.youtube.com/watch?v=D-uxPSR6Ro0

[YTN]버려진 석산이 태양광 발전 메카로 탈바꿈 글쓴이 : 운영자 조회 수 : 2323

<p>2013.12.13 [YTN] 버려진 석산이 태양광 발전 메카로 탈바꿈 </p> http://tvpot.daum.net/clip/ClipViewByVid.do?vid=v134cZZPnPcP0TTic0PPpWi http://ggdo.com/zxe/files/attach/images/328892/445/394/e68bbf35b8c548f1c3e965ecf1026675.jpg

제 5회 거금도의 밤 (2013.8.17) 글쓴이 : .. 조회 수 : 2137

<p> 제 5회 거금도의 밤 (2013.8.17)</p> http://www.youtube.com/watch?v=McjJTnTRX4U

거금도 생태숲 글쓴이 : .. 조회 수 : 1920

<p> 거금도 생태숲</p> http://www.youtube.com/watch?v=hsBdR9Qd1bA

2010년 2월 5일 여수MBC-TV. [전국시대] 방영 글쓴이 : 운영자 조회 수 : 1725

<p><span style="color: rgb(51, 51, 51); font-family: arial, sans-serif; font-size: 13px; line-height: 17px; background-color: rgb(255, 255, 255);">2010년 2월 5일 여수MBC-TV. [전국시대] 방영</span> </p> http://www.youtube.com/watch?v=DEJPa8Xub2c

(sbs생방송 투데이)거금도 앞바다에서 방금 건져올린 싱싱한 문어 요리 한상 글쓴이 : 운영자 조회 수 : 527

<p>(sbs생방송 투데이)거금도 앞바다에서 방금 건져올린 싱싱한 문어 요리 한상 (16.08.03.수)</p> http://tvpot.daum.net/clip/ClipViewByVid.do?vid=sefbb7rCgCd2cm9gFmgFFfc http://ggdo.com/zxe/files/attach/images/328892/090/444/5421609fd33ef418ecedbf30d7d6f7af.jpg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