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사투리게시판을 시작하면서..

거금도 2003.08.10 00:00 조회 수 : 68696

초등학교 1학년 당시 숙제로 맨 처음 일기란 것을 썼던 적이 있었습니다.
집에 와서 한참을 내려쓴 걸 본 형은 일기를 사투리로 쓰면 어떡하냐며 다시 표준어로 고치기를 원했습니다.
그때 전 사투리에 대한 마땅한 표준어가 생각나지 않아 일기에 쓸 표준어가 익숙해질 즈음 한동안은 계속 사투리로 썼던 기억이 있습니다.
왜 사투리로 쓰면 안되는거죠. 왜죠. -_-;;

우리는 너무나 많은 사투리를 잊고 , 잃어버리고 동시대를 살아가고 있습니다.
지금 쓰고 있는 사투리보다 잊고 살아가는 , 안 써서 없어져 버리는 사투리가 더 많을지도 모를 일입니다.
그래서 이곳에서만이라도 표준어가 아닌 고향의 언어로 사용하셨으면 하는 바람으로 게시판을 만들었습니다.

읽으면 읽을 수록, 쓰면 쓸 수록 정감있는 언어, 고향 사투리를 많이 많이 써주시기 바랍니다.
사투리를 표준어처럼 정확하게 맞춘 단어로 쓸 필요는 없습니다.  
글자의 틀리고 맞고 정답이 없습니다. 발음 나는데로 소리나는데로 쓰는게 정답입니다.
아시겠지만 글자로 정확하게 표현하지 못하는 사투리 단어들이 많습니다.
사투리로 쓰는 글자가 틀리다고 생각하는 순간 그 언어는 이미 죽은거나 다름없습니다.

살아있는 생생한 고향말을 들려주시기를 기대합니다.(xx3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우리의 옛 지명 살아있어 더욱 정답다 (각 마을 지명 알기) [23] 운영자 2003.11.27 105115
공지 금산사투리의 총정리 [534] 무적 2004.10.22 175760
34 기대 몬당 rladnlgjs 2013.04.29 7687
33 나는 조구 대그빡 맨치로 맛있는 것이 옵뜨랑께 file 운영자 2011.05.08 28426
32 오죽하믄 지가 그른 애 멘 소리까지 했긋소 file 운영자 2011.05.01 25357
31 사투리 잘 보았습니다. 그리고... 울산나그네 2009.06.19 58505
30 사투리자료 퍼 갑니다.. 감사합니다. [2] 정은미 2008.06.03 71262
29 여름날의 추억 김양현 2006.08.13 51753
28 마통에 외 크덱끼 [1] 김양현 2006.07.19 84652
27 메~게 대답을 하재마는... [3] 김양현 2006.05.12 79482
26 전라도 우리 탯말책이 나왔어요~~ [2] 섬사랑 2006.04.28 69706
25 아따검나게춥다 [2] 영미 2005.11.20 102471
24 볼카졌다 [5] 거시기 2005.07.30 101577
23 이순신장군의실수 [4] 이순신 2005.07.14 73220
22 7번, 북한산 님의 글을 저의 경상도 친구가 바꿨답니다. 진순아 2005.05.10 44726
21 금산 사투리 정무열 2005.02.06 66390
20 사투리에 관한 에피소드 2 [4] 복이 2004.11.12 80183
19 정겹습니다 RLAGUDDK 2004.10.24 67891
18 사투리 한마디! [23] 황차연 2004.09.05 107503
17 나도 한자리 해 볼라요..... [23] 거시기 2003.12.25 103809
16 금산부르스 서울 에서 2004.02.08 62614
15 금산욕 [1] 서울 에서 2004.02.08 107515
14 군대에서전라도고문관 [2] 유병운 2003.12.28 85344
13 거시기와 머시기 김양현 2003.12.10 47370
12 그랑께 택시타자고 그렸자나!..........(펌글) 북한산 2003.12.06 58621
11 오랫만에 사투리 올려드리죠... [4] 김양현 2003.12.04 74560
10 잼있는 금산 사투리~~~ [5] 김양현 2003.11.25 91171
9 우리동네는 연소라서...어전리...인데...사투리...하고 친한가벼~ [2] 김양현 2003.11.22 77087
8 사투리는 계~~~속됩니다. [1] 김양현 2003.11.20 84684
7 오늘 욕먹을 지서리 않했소? [3] 북한산 2003.11.20 67176
6 요정도는 다 알재라? [5] 김양현 2003.11.19 78450
5 맞는것 같네요. 김양현 2003.11.10 56974
4 정말로 뭐가 몬지 못알아묵것넹.... 흠냐... 2003.10.22 66315
3 정겨운 고향말(2탄) [3] 김양현 2003.10.07 89018
2 정겨운 사투리 [3] 김양현 2003.10.05 69914
» 사투리게시판을 시작하면서.. [2] 거금도 2003.08.10 68696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