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ㆍ 동정(桐井) 원래는 산골 안에 금(金)이 매장된 마을이 있어 古羅金(고라금)이라 부르다가 마을 앞 연못가에 오동나무가 있고 그 밑에 있는 바위에 솟는 샘이 있다하여 동정이라 불러 오늘에 이르고 있다. 원래 동정, 신정, 성치가 한 마을이였는데 인구가 증가됨에 따라 성치, 신정마을로 분리되었다.
2022.03.22 18:37

젊었을 때

조회 수 510 추천 수 0 댓글 1

1647941763830-0.jpg

 

1647941763830-1.jpg

 

화와이,미드웨이

옛날이 그립네요~

  • ?
    박영환 2022.03.24 18:32
    진호 님 !
    거금도 닷컴에
    오랜만에 오셨군요.
    반갑습니다
    늘~건강하시고
    이루고자 하시는일
    순조롭게 이루시기를 기원하면서
    오늘은 이만 줄입니다.
    앞으로는 거금도 닷컴 에서 자주 보았으면 좋겠네요
?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