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2018.07.30 18:19

▩ 인생 이란▩

조회 수 450 추천 수 0 댓글 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수정 삭제

 

dr2.jpg

 

인생 이란

 

성실(誠實)’하지 않으면

일을 그르쳐 실성(失性)’ 하고

 

지금하지 않으면

언젠가는 금지(禁止)’ 당할 날이 오며

 

실상(實狀)’을 제대로 파악하지 않으면

상실(喪失)’의 아픔을 겪을 수 있습니다

 

체육(體育)’으로 몸을 단련하지 않으면

육체(肉體)’를 잃을 수 있고

 

관습(慣習)’을 타파하지 않으면

나쁜 습관(習慣)’에 얽매여 살게 됩니다

 

세상(世上)’을 똑바로 살지 못하는 건

상세(詳細)’하게 목표를

설정하지 않았기 때문이며,

 

사상(思想)’을 똑바로 세우지 않으면

상사(上司)’가 되어서도 무시 당합니다

 

사고(思考)’하지 않으면

고사(枯死)’당하고,

 

내 마음 속 소음과 '단절(斷絶)'하지 않으면

인생이 절단(絶斷)’날 수 있으며,

 

성숙(成熟)’의 시간을 마련하지 않으면

절대로 사람이 숙성(熟成)’되지 않습니다

 

수고하지 않으면

고수(高手)’가 될 수 없습니다.

 

'자살'을 거꾸로 읽으면 '살자'가 되고,

 

'역경'을 거꾸로 읽으면 '경력'이 되며

 

'내 힘들다'를 거꾸로 읽으면

'다들 힘내'가 되지요.

 

모든 것은

어떻게 어느 방향으로

바라보느냐에 따라 달라집니다...

 

 

b16.jpg

 

 

공들의 한탄~~

 

배구공 : 난 전생에 무슨 죄를 졌길래

허구헌날 싸다구 맞고 사는지...ㅜㅜ

 

축구공 : 넌 그래도 다행이다.

난 맨날 발로 까이고, 머리로 받

치고 더럽고 서러워서 못 살겠는데...

 

탁구공 : 난 밥주걱 같은 걸로 밥상 위에서

때리고, 깍고, 돌리고, 올리고....

정신없이 쥐어터지는데 아주 죽을 맛이다.

 

테니스공 : 난 어떤 때는 흙바닥에서,

어떤때는 시멘트 바닥에서 털이

다 빠지도록 두들겨 맞는데 아주 죽겠거던..

 

야구공 : 이런 어린놈들이 닥쳐라!

난 매일 몽둥이로 쥐어터진다.

이따금씩 실밥도 터지고...

내가 말을 말아야지.

 

이 넋두리를 말없이 듣고 있던

"골프공"이 입을 열었다. 그러고는...

그 어떤 공도 감히 대꾸를 할 수가 없었다.

 

골프공 : 니들....

.

.

.

.

.

쇠몽둥이로 맞아봤냐?!!!!!

 

 

흐흐흑~~~~~~

열나게 패놓구 좋다구 웃고 난리가 아냐~~~

그것도 조그만 구멍에 쳐 넣고~~~

 

 

fw1.jpg

 

......................

많이 더우 시지요?

어느 식당 화장실에 붙어 있어

한바탕 웃었답니다~~^^

 

젊은이여 당장 일어나라.

지금 그대가 편히 앉아 있을 때가 아니다.

 

네가 사색에 잠겨 있는 동안

밖에 있는 사람은 사색이 되어간다.

 

네가 밀어내기에 힘쓰는 동안

밖에 있는 사람은 조여 내기에 힘쓴다.

 

신은 인간에게 똑똑 할 수 있는 능력을 주셨다.

그는 똑똑했다. 나는 똑똑 했다.

 

문 밖의 사람은 나의 똑똑함에 어쩔 줄 몰라 했다.

 

r11.jpg

  

  

♬♬1970년대, 통기타에 긴 머리.. 필리핀 가수

"프레디 아길라"가 부른 노래라는 것은 잘 아시죠...

아시아의 대표적인 노래로 손꼽히는 '아낙'...

통기타 하나로도 이렇게 전세계 사람들의 마음을 움직이는 선율~

https://youtu.be/h0K1__-pdh4

bo1.jpg

 

 

 

 

 

  • ?
    young--s 2018.07.30 19:17 Files첨부 (1)

    닭의 푸념

     

    날좀보소 사람들아

    이내말좀 들어보소

     

    계란으로 세상나와

    이십일간 부화되어

     

    삐약삐약 이쁜사랑

    어미정분 때기전에

     

    보들보들 연하다고

    삼계탕집 팔려가고

     

    토실토실 살붙으면

    튀김집에 튀겨지고

     

    포동포동 튼실하면

    백숙집에 고아지네

     

    날개조차 닭발조차

    가슴까지 도려지고

     

    똥집마저 별미라고

    소주안주 진상되네

     

    이넘팔자 기구해도

    내몸하나 보시하여

     

    남녀노소 몸안에서

    피가되고 살이되니

     

    사람으로 태어난게

    팔자중에 상팔잔데

     

    역마살에 도화살에

    팔자세다 한탄말고

     

    세상만사 힘들어도

    복이없다 원망말고

     

    부모님께 공경하고

    자녀들에 자상하고

     

    이웃간에 인정있고

    부부간에 사랑하며

     

    도란도란 살가웁게

    방긋방긋 살아가소

     

    잃은뒤에 후회말고

    살았거든 행복하소

     

    아무쪼록 우리희생

    헛되이는 하지마소

     

    - 닭 유가족 일동 (복 날에 즈음하여ᆢ)

     

    nss1.jpg

     

    눈위기차~~

    https://youtu.be/eKL9_TaioE4

     

     

  • ?
    y--sik 2018.08.27 11:47 Files첨부 (1)

    2018. 하반기부터 바뀌는 법안들.

     

    10월부터 고속도로 진입

    안전벨트 미착용자 CCTV

    자동 촬영, 과태료 부과 3만원,

    진출입 모두 미착용 시 6만원.

     

    10월부터 음주운전,

    안전벨트 미착용, 불법 주정차,

    신호등(깜빡이) 미작동자

    집중 단속, 과태료 부과.

     

    택시 운전석 및 보조석

    에어백 설치 의무화(8~).

     

    치아 스케일링 의료보험 적용

    (211만원) (10~).

     

    초음파검사 및 CT 촬영 시

    의료보험 적용(10~).

     

    주민등록번호 수집, 처리 행위 금지.

    (8, 최대 5억원 이하 과징금 부과).

     

    현금영수증 의무 발급

    건당 10만원 이상으로

    기준 금액 인하(7~).

     

    4인실까지 일반 병상으로

    건강보험 적용 확대 (9~).

     

    태아에 대한 출산 전후 휴가가

    90일에서 120일로 확대 (7~).

     

    임신 12주 이내, 임신 기간 36주 이후

    하루 2시간 근로 시간 단축제 시행.

     

    학자금 대출을 저금리

    대출로 전환 가능 (7~).

     

    돼지 및 돼지고기 이력제

    도입 (12~).

     

    65세 이상 어르신 최대

    20만원 기초연금 지급. (7~).

     

    75세 이상 임플란트

    건강보험 적용.(7~).

     

    도서 정가제 실시 (11~).

     

    아동학대 범죄의 처벌에

    관한 특례법 시행 (9~).

     

    아동학대치사: 무기 또는 5년 이상 징역.

    아동학대로 다치게 하면: 3년 이상 징역.

     

    사이버 테러

    범죄 신고 포상금제 시행.

     

    동원예비군 훈련 피하면

    1년 이하 징역 또는 1천만원 이하 벌금.

     

    멱살만 잡아도 벌금 백만원,

     

    협박 문자 50만원.

     

    때리는 시늉하며 죽인다 협박,

    최소 2백만원 이상 벌금.

     

    친구와 술 먹다 뺨 한 대.

    벌금 백만원 이상.

     

    시비가 벌어져 폭행하게 된 경우

    쌍방과실 형은 피해 정도에 따라

     

    (경미) 50만원 이상.

    (보통) 100만원 이상.

    (엄중) 200만원 이상 처벌.

     

    하반기부터 시행됩니다.

    횡단보도 정지선을 넘으면

    6만원 범칙금에

    벌점 10점까지 받게 되며

    경찰 5천명 투입되어 집중 단속 예정.

    차량 운전하시는 분들에게 알리세요.

     

    과태료가 이렇게!

     

    혈중알코올농도 0.2% 이상.

    최고 1천만원. 1년 이상, 3년 이하 징역.

     

    혈중알코올농도 0.1% 이상.

    최고 5백만원. 6개월 이상, 1년 이하 징역.

    혈중알코올농도 0.05% 이상

    최고 3백만원. 6개월 이하 징역.

     

    속도위반(60km 초과) 12만원(60).

     

    속도위반(40km 초과) 9만원(30).

     

    속도위반(20km 초과) 6만원(15).

     

    속도위반(20km 이하) 3만원.

     

    중앙선 침범 6만원 (30).

     

    신호위반 6만원 (15).

     

    운전 중 휴대전화 6만원(15).

     

    횡단보도 정지선 위반 6만원(10).

     

    유턴 위반 (6만원).

     

    주정차 위반 (4만원).

     

    교차로 꼬리물기 (4만원).

     

    안전띠 미착용 (3만원).

     

    끼어들기 (3만원).

     

    보행자 신호위반 (3만원).

     

    보행자 무단횡단 (3만원).

     

    경범죄, 업무방해 (16만원)

     

    장난전화. 스토킹 (8만원).

     

    무전취식 (5만원).

     

    노상방뇨 (5만원).

     

    음주소란 (5만원).

     

    꽁초 투기 (3만원).

     

    공무집행방해 최고1천만원.

    (5년 이하의 징역).

     

    경찰서. 지구대 주취 소란

    (최고 60만원).

     

    112 허위신고 (최고60).

     

    잘 숙지해서 손해 보시는 일 없도록 하세요.

    ah1.jpg

     

  • ?

     

    r12.jpg

    https://youtu.be/m4yOI4dguM8

    ...................................
    한 형제가 초고층 아파트 80층에 살고 있었습니다.

    어느 날 두 사람은 밤 12시가 넘어서야
    아파트 현관에 들어섰습니다.

    엘리베이터를 타려고 보니
    공교롭게 자정부터 운행하지 않는다는
    안내문이 붙어 있었습니다.

    아침에 나갈 때도 붙어 있었는데
    미처 보지 못하고 나간 것이었습니다.

    더구나 형제는 등에 무거운 배낭을 메고 있었습니다.

    두 사람은 혈기왕성하게 계단을 오르기 시작했습니다.

    배낭이 무겁게 느껴지자 20층에
    내려두고 나중에 가져가기로 했습니다.

    배낭을 내려놓자 가뿐해진 형제는
    웃고 떠들면서 다시 힘차게 계단을 올랐습니다.

    40층에 이르자 힘에 부친 듯 두 사람은
    헐떡거리며 서로를 원망했습니다.

    “넌 왜 안내문도 못 봤어?”

    “그러는 형은? 꼭 나만 봐야 해?” 두 사람은 서로를 탓하며 계단을 올랐습니다.

    60층에 올라가자 더 이상 싸울 힘도 없었습니다.

    묵묵히 계단을 올라 드디어 집 문 앞에 섰을 때,
    두 사람은 약속이나 한 듯
    동시에 서로를 쳐다보며 소리쳤습니다.

    “열쇠~~~!!”

    20층에 두고 온 배낭 속에 열쇠를 넣어 둔 것입니다.

    이것이 우리의 인생입니다.

    첫 계단부터 올라가기 시작해 20대에 이를 즈음이면
    사회에는 여러 가지 규칙이 있고

    해야 할 일이 있음을 알게 됩니다.

    부담스럽지만 외면할 수 없는 현실 앞에서

    자신의 등에 맨 꿈과 열정의배낭이
    슬슬 거추장스러워지기 시작합니다. ‘

    잠시만 내려놓자. 어느 정도 안정되면
    그때 다시 가져가면 되지.’

    나이를 먹을수록 꿈과 열정의 배낭은
    잊은 채 하루하루에 만족하며 살아갑니다.

    그러나 40세에 이르면 경쟁은 더욱 심해지고 일은 더욱
    힘겨워지면서 주위의 탓을 하고 불평을 하게 됩니다.

    그러면서 소중한 젊음의 시간을 허비하게 됩니다.

    60세에는 젊은 시절의 기세등등함은 찾아볼 수 없습니다.

    남을 원망하지 않고 현실에 순응하며 80세까지 걸어갑니다.

    마지막 지점에 서 있노라면 문득 진한 슬픔이 밀려듭니다.

    일생에서 가장 중요한 것!

    꿈과 열정, 희망을 20세 때
    배낭 속에 두고 온 것이 이제야 생각납니다.

    하지만 돌아갈 수는 없습니다.
    으휴
    인생은 일방통행이기 때문입니다.
    ................

    희귀어 낚시에 성공한 인어공주.jpg

     

     

  • ?

     

    산토리니, 그리스.jpg

     

    [여자와 남자]
     

    여자는 모를수록 좋은 일을 너무 많이 알고,

    남자는 꼭 알아두어야 할 일을 너무 모른다.

    여자는 과거에 의지해서 살고,

    남자는 미래에 이끌려 산다.

    여자는 현미경으로 들여다 보아야 하고,

    남자는 망원경으로 바라보아야 한다.

    여자는 마음에 떠오른 말을 하고,

    남자는 마음에 먹은 말을 한다.

    여자는 말속에 마음을 남기고,

    남자는 마음속에 말을 남긴다.

    남자가 여자를 꽃이라 함은 꺾기위함이요,

    여자가 여자를 꽃이라 함은 그 시듦을 슬퍼하기 때문이다.

    남자는 모르는 것도 아는체 하고,

    여자는 아는 것도 모르는체 한다.

    모든 남자들의 결론은 `여자는 할 수 없어`이고,

    모든 여자들의 결론은 `남자는 다 그래`이다.

    오직 한 여자와 사랑을 오래 나눈 남자가

    사랑의 본질을 더 잘 알고 있다.

    사랑이 식으면 여자는 옛날로 돌아가고,

    남자는 다른 여자에게 간다.

    여자는 `약하기` 때문에 `악하기` 쉽고,

    남자는 `착하기` 때문에 `척하기`쉽다.

    여성을 소중히 할 줄 모르는 남자는

    여성의 사랑을 받을 자격이 없다

    -괴테-

     

    파로스 섬!.jpg

     

  • ?
    young--s 2018.09.09 12:17 Files첨부 (2)

    별별 주소 다 있습니다 ㅋㅋ

     

    소주의 주소 ,,

    소주도 독하군 마시면 뽕가리

     

    당신의 주소 ,,

    당신도 못났군 어쩌면 좋으리

     

    개미네 주소 ,,

    허리도 가늘군 만지면 부서지리

     

    벌 주소 ,,

    꿀통도 무겁군 꽃없으면 죽으리

     

    방아개비네 주소 ,,

    다리도 길군 잡으면 방아찍으리

     ma2.jpg

     

    유재석네 주소 ,,

    얼굴도 메뚜기군 달라지면 신기하리

     

    짱구는 몬말려네 주소 ,,

    웃기기도 잘하군 더 웃기면 배꼽빠지리

     

    세일러문 주소 ,,

    변신도 화려하군 싸움하면 더 멋지리

     

    코난 주소 ,,

    추리력도 좋군 형사하면 이름날리리

     

    돼지 주소 ,,

    먹이도 잘먹군 밥안주면 꿀꿀거리리

     

    기린 주소 ,,

    목도 길군 목짧으면 기린아니리

     

    말 주소 ,,

    달리기도 잘하군 날쌩마면 더잘하리

     

    토끼네 주소 ,,

    얼굴도 귀엽군 만지면 더귀여우리

     

    김치 주소 ,,

    맛도 맵군 다먹으면 눈물나리

     

    ㅎㅎㅎㅎㅎㅎ

     

    억지도 심하군 부리면 싸움나리

    영이도 멋지군 나라면 예뻐해주리

    오늘도 웃기는군 더 웃기면 배꼽빠지리

    여기도 멋지군 어쩌면 친구하리

    님들의 주소는???

    ch21.jpg

     

  • ?
    y--sik 2018.09.26 11:53 Files첨부 (1)

    ...............
    교통카드의 비밀 알고 계신가요?

    "잔액이 부족합니다" 교통카드의 비밀. 현금을 내지 마세요. 모르시는 분들이 있을 것 같아 퍼온글을 전합니다.

    어느날 아침에 버스를 타고 가는데 어떤분이 타시는데 하루에 한번씩은 들어서 익숙한 "잔액이 부족합니다" 라는 음성이 들리더군요.

    그런데 그 여자분은 당당하게 그냥 자리에 앉더라고요. 그러자 기사가 그 여자분에게 요금을 내라고 말을 했으나 그 여자분은 음악을 듣고 있어 못 알아 들었는지?...

    그러자 그 기사는 무시당한 기분인지 화가난 표정으로 운전석에서 나와 그 여자분의 자리로 와서 "돈을 내야할거 아니냐"고 하니까 그제서야 이어폰을 빼더니 어처구니가 없다는 듯이 "왜 돈을 내냐"고 하더군요.

    그 여자도 화를 내며 "아저씨 아시잖아요?" "잔액이 부족하다고 나오지 않았어요?" "그렇게 나오면 다음번 충전할 때 돈 빠지는거 모르세요?"라며 따지는 겁니다.

    그러자 성난 곰같던 기사는 어느새 순한 양이 되어 자리로 돌아 가더군요. 기사의 태도로 보아 여자분의 말이 맞다는 생각이 들어 집에와서 알아보니 작년 5월 기사에 나와 있더군요. 교통카드 마일리지 마이너스 제도 시행한다고...

    버스탑승시 '잔액이 부족합니다. '가 나오더라도 마이너스 승차가 됩니다.

    즉 '잔액이 부족합니다.'가 나올 경우 현금을 추가로 내시면 안됩니다.

    마이너스 승차후 금액 충전시 다음 승차할 때 이전 요금까지 함께 부과됩니다.

    아직 모르는 친구들에게 이소식 알리세요.

    국민들이 알아야 할 이런 소식들은 제대로 홍보도 하지 않고 진짜 황당해요

    몰랐으면 공유들 하세요 피해 없으시기 바래요 .
    돈은 버스 회사에서 공짜로 먹고 승객은 이중으로 요금을 내는 격이 됩니다.

    결론적으로 얘기하면 잔액이부족합니다는
    마이너스결재가된상태이므로 현금을내면
    이중으로 두번요금을 내게되는겁니다.

     

    추석인사  IMG_6544.jpg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03 결혼식을 축하 합니다 1 동문 사무국 2018.11.07 78
» ▩ 인생 이란▩ 6 file young--s 2018.07.30 450
201 축하 합니다 1 금산동중 동문 사무국 2018.05.30 349
200 ♣ 茶山이 老年有情에 관해 마음으로 쓴 글(心書). 5 file young--s 2018.02.26 706
199 ※동짓날☀ 팥죽 드세요!!!   4 file 英 植 2017.12.22 939
198 ♣가을시 5편 6 file 英 植 2017.09.18 608
197 축!! 결혼식을 축하 합니다 1 동문 사무국 2017.08.10 299
196 ◈ 열어보지 않은 선물 6 file young--s 2017.05.08 348
195 ■ 2017년도에 달라지는 제도 4 file young--s 2017.01.06 359
194 ◈안중근 옥중 유묵 '黃金百萬兩 不如一敎子 4 file young--s 2016.10.01 384
193 [바람 따라 물결따라 가는 인생 ] 4 file young--sik 2016.06.26 664
192 ◈ 만남은 하늘의 인연, 관계는 땅의 인연 ◈ 4 file young--s 2016.05.05 1180
191 ◈한 글자에서 열 글자까지 4 file young--sik 2016.01.06 1976
190 삼가 고인의 영전에 명복을 빕니다 1 동문사무국 2015.02.06 3072
189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1 동문사무국 2014.11.02 3225
188 ◆청산은 나를 보고(靑山兮要我 ) -나옹선사(懶翁禪師) 4 file young - s 2014.08.09 5192
187 [명언산책] ◈ 가는 자, 오는 자 3 file ys 2014.03.16 4565
186 ◈ 바다로 나아가라 4 file ys 2014.03.16 5257
185 제28차 정기총회에 대해 감사의 글 집행부 2013.12.04 3976
184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1 동문사무국 2013.10.26 379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Next
/ 11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