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2018.07.30 18:19

▩ 인생 이란▩

조회 수 176 추천 수 0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수정 삭제

 

dr2.jpg

 

인생 이란

 

성실(誠實)’하지 않으면

일을 그르쳐 실성(失性)’ 하고

 

지금하지 않으면

언젠가는 금지(禁止)’ 당할 날이 오며

 

실상(實狀)’을 제대로 파악하지 않으면

상실(喪失)’의 아픔을 겪을 수 있습니다

 

체육(體育)’으로 몸을 단련하지 않으면

육체(肉體)’를 잃을 수 있고

 

관습(慣習)’을 타파하지 않으면

나쁜 습관(習慣)’에 얽매여 살게 됩니다

 

세상(世上)’을 똑바로 살지 못하는 건

상세(詳細)’하게 목표를

설정하지 않았기 때문이며,

 

사상(思想)’을 똑바로 세우지 않으면

상사(上司)’가 되어서도 무시 당합니다

 

사고(思考)’하지 않으면

고사(枯死)’당하고,

 

내 마음 속 소음과 '단절(斷絶)'하지 않으면

인생이 절단(絶斷)’날 수 있으며,

 

성숙(成熟)’의 시간을 마련하지 않으면

절대로 사람이 숙성(熟成)’되지 않습니다

 

수고하지 않으면

고수(高手)’가 될 수 없습니다.

 

'자살'을 거꾸로 읽으면 '살자'가 되고,

 

'역경'을 거꾸로 읽으면 '경력'이 되며

 

'내 힘들다'를 거꾸로 읽으면

'다들 힘내'가 되지요.

 

모든 것은

어떻게 어느 방향으로

바라보느냐에 따라 달라집니다...

 

 

b16.jpg

 

 

공들의 한탄~~

 

배구공 : 난 전생에 무슨 죄를 졌길래

허구헌날 싸다구 맞고 사는지...ㅜㅜ

 

축구공 : 넌 그래도 다행이다.

난 맨날 발로 까이고, 머리로 받

치고 더럽고 서러워서 못 살겠는데...

 

탁구공 : 난 밥주걱 같은 걸로 밥상 위에서

때리고, 깍고, 돌리고, 올리고....

정신없이 쥐어터지는데 아주 죽을 맛이다.

 

테니스공 : 난 어떤 때는 흙바닥에서,

어떤때는 시멘트 바닥에서 털이

다 빠지도록 두들겨 맞는데 아주 죽겠거던..

 

야구공 : 이런 어린놈들이 닥쳐라!

난 매일 몽둥이로 쥐어터진다.

이따금씩 실밥도 터지고...

내가 말을 말아야지.

 

이 넋두리를 말없이 듣고 있던

"골프공"이 입을 열었다. 그러고는...

그 어떤 공도 감히 대꾸를 할 수가 없었다.

 

골프공 : 니들....

.

.

.

.

.

쇠몽둥이로 맞아봤냐?!!!!!

 

 

흐흐흑~~~~~~

열나게 패놓구 좋다구 웃고 난리가 아냐~~~

그것도 조그만 구멍에 쳐 넣고~~~

 

 

fw1.jpg

 

......................

많이 더우 시지요?

어느 식당 화장실에 붙어 있어

한바탕 웃었답니다~~^^

 

젊은이여 당장 일어나라.

지금 그대가 편히 앉아 있을 때가 아니다.

 

네가 사색에 잠겨 있는 동안

밖에 있는 사람은 사색이 되어간다.

 

네가 밀어내기에 힘쓰는 동안

밖에 있는 사람은 조여 내기에 힘쓴다.

 

신은 인간에게 똑똑 할 수 있는 능력을 주셨다.

그는 똑똑했다. 나는 똑똑 했다.

 

문 밖의 사람은 나의 똑똑함에 어쩔 줄 몰라 했다.

 

r11.jpg

  

  

♬♬1970년대, 통기타에 긴 머리.. 필리핀 가수

"프레디 아길라"가 부른 노래라는 것은 잘 아시죠...

아시아의 대표적인 노래로 손꼽히는 '아낙'...

통기타 하나로도 이렇게 전세계 사람들의 마음을 움직이는 선율~

https://youtu.be/h0K1__-pdh4

bo1.jpg

 

 

 

 

 

  • ?
    young--s 2018.07.30 19:17 Files첨부 (1)

    닭의 푸념

     

    날좀보소 사람들아

    이내말좀 들어보소

     

    계란으로 세상나와

    이십일간 부화되어

     

    삐약삐약 이쁜사랑

    어미정분 때기전에

     

    보들보들 연하다고

    삼계탕집 팔려가고

     

    토실토실 살붙으면

    튀김집에 튀겨지고

     

    포동포동 튼실하면

    백숙집에 고아지네

     

    날개조차 닭발조차

    가슴까지 도려지고

     

    똥집마저 별미라고

    소주안주 진상되네

     

    이넘팔자 기구해도

    내몸하나 보시하여

     

    남녀노소 몸안에서

    피가되고 살이되니

     

    사람으로 태어난게

    팔자중에 상팔잔데

     

    역마살에 도화살에

    팔자세다 한탄말고

     

    세상만사 힘들어도

    복이없다 원망말고

     

    부모님께 공경하고

    자녀들에 자상하고

     

    이웃간에 인정있고

    부부간에 사랑하며

     

    도란도란 살가웁게

    방긋방긋 살아가소

     

    잃은뒤에 후회말고

    살았거든 행복하소

     

    아무쪼록 우리희생

    헛되이는 하지마소

     

    - 닭 유가족 일동 (복 날에 즈음하여ᆢ)

     

    nss1.jpg

     

    눈위기차~~

    https://youtu.be/eKL9_TaioE4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 인생 이란▩ 1 file young--s 2018.07.30 176
201 축하 합니다 1 금산동중 동문 사무국 2018.05.30 258
200 ♣ 茶山이 老年有情에 관해 마음으로 쓴 글(心書). 5 file young--s 2018.02.26 621
199 ※동짓날☀ 팥죽 드세요!!!   4 file 英 植 2017.12.22 752
198 ♣가을시 5편 6 file 英 植 2017.09.18 429
197 축!! 결혼식을 축하 합니다 1 동문 사무국 2017.08.10 284
196 ◈ 열어보지 않은 선물 6 file young--s 2017.05.08 334
195 ■ 2017년도에 달라지는 제도 4 file young--s 2017.01.06 350
194 ◈안중근 옥중 유묵 '黃金百萬兩 不如一敎子 4 file young--s 2016.10.01 369
193 [바람 따라 물결따라 가는 인생 ] 4 file young--sik 2016.06.26 650
192 ◈ 만남은 하늘의 인연, 관계는 땅의 인연 ◈ 4 file young--s 2016.05.05 1154
191 ◈한 글자에서 열 글자까지 4 file young--sik 2016.01.06 1966
190 삼가 고인의 영전에 명복을 빕니다 1 동문사무국 2015.02.06 3067
189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1 동문사무국 2014.11.02 3217
188 ◆청산은 나를 보고(靑山兮要我 ) -나옹선사(懶翁禪師) 4 file young - s 2014.08.09 5131
187 [명언산책] ◈ 가는 자, 오는 자 3 file ys 2014.03.16 4561
186 ◈ 바다로 나아가라 4 file ys 2014.03.16 5243
185 제28차 정기총회에 대해 감사의 글 집행부 2013.12.04 3969
184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1 동문사무국 2013.10.26 3793
183 Y,,,,,,,S 1 Y,,,S 2013.05.28 290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Next
/ 11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