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조회 수 6676 추천 수 2 댓글 5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img05)(h14)안녕하세요?
80년 제4회 MBC 대학가요제 강원도 대표로 나왔던 "둘하나"팀의 박경화입니다.
그때 노래는 <그누가>이구요, 동상을 수상했었죠.
까막득히 25년의 세월이 흘러간 2005년 1월 KBS의 7080과 SBS 낭만 콘서트에서 연락이 왔더군요.
그때 그 멤버들을 찾았으니 한번 노래해 달라는 뜻밖의 소식이었습니다.
저는 그 후 서울에서 지금까지 중학교에서 쭉 교편을 잡고 있고, 유일한 여성 멤버였던 최미경 씨는 현재 대구에서 생활하고 있더군요. 또 한분 김영한 씨는 80년 이후 미국으로 이민가서 샌프란시스코에서 살고 있구요.
이번에 흩어졌던 멤버들이 출연을 위해 다함께 모인답니다.
기억에 희미한 노래를 찾던 중 이곳 홈피까지 오게된 것이랍니다.
잊었던 추억을 찾은것 처럼 반갑고, 고맙기도 했습니다.
그것도 먼 거금도에서까지 우리 노래를 올려 놓았으니 고마운 마음은 몇 배로 커졌답니다.
운영하시는 분께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한번 그곳에 가게되면 꼭 연락드리겠습니다.
따스한 커피 한잔 꼭 사겠습니다.
건강하시고, 행복하시기 바랍니다.
2005년도엔 더 큰 부~자~ 되시구요.
 




  • profile
    운영자 2005.01.06 23:24 Files첨부 (1)

    안녕하세요..뜻하지 않는 반가운 손님이 오셨네요..^^
    글 읽고 반가운 마음에 적어봅니다.
    제가 "그누가" 를 맨처음 들었을때 몇년도인지는 정확히는 기억이 나지 않지만
    85~6년도 겨울로 생각됩니다.
    그때 겨울이면 해우를 하던 시절이라 몰른건장을 다하고 집에와서 어머니는 해우를 배끼고 저는 어릴때라 바로 위 형과 함께 발장을 칠할 때, 당시 집에서 모든 일을 도맡아 하던 작은형님의 성화에 못이겨 아부지께서 사 주셨던 전축달린 카세트 라디오를 항시 켜놓고 일을 했답니다.
    그때 오후되면 추억의 음악을 내보내는 방송을 했는데 아마도 '오미희의 가요응접실' 이라 생각되는데요.
    거기서 처음으로 "둘하나의 그 누가" 를 듣게 되었답니다.
    제가 막둥이라 노래 가사의 막내둥이가 된 것처럼... 제 나이 12~3살에 말이죠.^^

    노래를 들었던 그때 마당 뜰방에서 발장을 치르고 있는 꼬맹이의 모습이 생생하게 떠오르네요.

    좋은 노래 불러 주셔서 고맙습니다. (_ _)

  • ?
    blue 2005.01.07 07:21
    저도 이 노래 생각 납니다
    저는 85년에 결혼을 했거든요
    그때는 결혼을 하면 신혼여행 같다와서
    직장 동료, 친구들 이렇게 파트를 나누어 집으로 초대를 했어요
    그때 우리는 남편친구 제 친구를 같은날 초대를 했답니다
    사각으로된 긴상 두개 붙여서 밥 먹고 술 먹고
    먼저 신랑 신부 억지로 노래 시키고
    돌아가면서 노래를 부르며 놀았는데
    제 친구중 한명이 노래를 불렀어요
    그런데 제 결혼식때 잠깐본 제 남편 친구가
    이 노래는 같이 불러야 되는 노래라서
    일어서서
    같이 불렀답니다
    그후 그 두사람 아들하나 딸 하나 낳고 19년째 잘 살고 있답니다
    지난 여름 잠깐 만났는데
    노래 잘 불렀던 그 남자
    배 뿔뚝이 지점장님으로 변신해 있더군요
    그때 이 노래 이야기 하며 모두 행복해 했답니다

  • ?
    페루 2010.11.06 12:12

    저는 이노래를 지금도 부른답니다.

    우리 딸아이가 중학교2학년인데 ,제가 가르쳤더니 지금도 잘 부릅니다.

  • ?
    그누가 2017.01.20 11:04

    지금 이라도 공연한다면 저는 갑니다

    최미경씨 보러.................

  • ?
    곰돌이 2018.06.06 22:49

    하루하루 무료한 나날들...뭔가 재미난 일 없을까하다 대학가요제 영상을 검색하다 그누가 영상을 보며 덕분에 옛날 학창시절을 추억합니다. 지금부터라도 좋은 추억을 만들려 합니다. 7080방송 동영상 20번도 더 봤습니다. 너무 좋아요. 세월이 흘러도 그 당당함과 하모니, 변하지 않고 더욱  성숙되서 좋았어요. 저도 둘하나가 공연한다면 30명은 데리고 공연보러 갑니다. 7080 방송서 다시 뵙기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금산에서 바둑대회를(1) 38 김철용 2015.01.07 15992
공지 신거금팔경(新居金八景) 13 달인 2012.01.11 41150
공지 거금대교 개통 이후 거금도 버스 노선표 및 운임 3 file 운영자 2011.12.17 57263
공지 매생이 문의 하시는 분들께 2 file 운영자 2004.02.07 83616
614 울님들 모두 ............ 꼭!! 강수현 2005.01.17 1848
613 운영자님께 박희자 2005.01.16 1697
612 매생이 필요 하신분 연락 주세여.. 한국식품 2005.01.13 2365
» <그누가>의 둘하나팀입니다.(80 MBC 대학가요제) 5 박경화 2005.01.06 6676
610 2005년 달력 받으세요... 옥룡이 2004.12.29 1990
609 매생이 파는곳을 알고 싶습니다 2 정숙 2004.12.29 3332
608 이 노래말을 작곡하신 선생님연락주십시요.... 명천정보화마을. 2 김상우 2004.12.27 2411
607 금산테니스클럽..창원교류전을 다녀와서............ 2 진은호 2004.12.14 2657
606 공수레 공수거 4 지은이 2004.12.11 2670
605 [질문] 노프레임으로 일반문서를 게시판 처럼... 8 4U_For_yoU 2004.12.09 2900
604 운영자님 존경합니다. 1 고흥사람 2004.12.06 1768
603 母,,,[어미모] 도화헌미술관 2004.12.02 2321
602 거금도 김용선 2004.12.01 1737
601 학교에서 이효진 2004.12.01 1684
600 관리자님께 이인선 2004.12.01 1739
599 거금도를 사랑한 토박이 박연숙 2004.12.01 1724
598 학교에서 김유자 2004.12.01 1685
597 아 금산 진재화 2004.12.01 1751
596 오천에 있는 종류별로 자동차의 겠수 (승용차, 트럭, 봉고차, 기아자동차, 현대, 쌍용)이종류 별로 답변 해 주세요. 오충신 2004.11.24 2480
595 눈물속 길하나 대풍이 2004.11.19 174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29 30 31 32 33 34 35 36 37 38 ... 64 Next
/ 64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