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2009.06.10 21:17

선생님

조회 수 3458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사랑하는 13회 친구들에게
힘겨운 세상살이에서 오늘도 열심히 살아가는 친구들 모습 한 명씩 떠올리면서 이 글을 올린다.
나는 6월8일 (발인) 새벽4시에 황성석 선생님 어머니 장례식에 참석차 광주에 같다 왔어.
노환이 아닌 갑자기 사고로 돌아가셔서 선생님 슬픔이 너무 크신 것 같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빌고
좋은 곳에 가셔서 편히 잠드시길 바라며
친구들 마음 속으로 선생님에게 큰 용기를 빌어주길 바란다.
장례식에 온 금장 친구들에게도 고마움을 전하고
가끔 글을 올리는 재곤이도 고맙고 보고 싶다.
그럼 건강하게 살자~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2 오월 가정의 달 1 나비노래 2013.05.06 2649
21 동문선,후배님들께! 동문 사무국 2012.05.05 2705
20 송년의 밤 행사에 초대합니다 동문사무국 2011.11.16 2779
19 다모여 장은철 2011.04.11 2931
18 동창회 장은철 2011.04.11 2840
17 2010년보내며 13회 친구들에게 나비노래 2010.12.31 2871
16 2010년 전반기 동창회 13회 동창회 2010.06.21 3433
15 동중 총 동문 선,후배님꼐!! 동문 사무국 김종준 2010.10.10 2662
14 동창 1 이칠영 2010.07.15 3137
13 전반기동창회 스케치 1 나비노래 2010.06.28 3062
12 두번째 동창회 1 나비노래 2009.10.08 3368
11 나누고 공유하고 ... 서재곤 2009.06.18 3294
» 선생님 유빈이파파님 2009.06.10 3458
9 호성이 부친 칠순잔치 서재곤 2009.02.25 3343
8 동문회 참석을햇음.......글좀남겨라 남수 2008.06.06 3285
7 여러분!!!!!!!!!!!!!!!! 장은철 2008.04.08 3301
6 3월 동창회 후기 1 서재곤 2008.03.30 3663
5 지난 토요일에 정말 행복했습니다 1 장환준 2008.03.10 3302
4 힘내세요 - 울님들 동중사무국 2007.11.26 3163
3 감사드립니다 1 김태홍 2006.06.05 3309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