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조회 수 304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수정 삭제

6·13 기초단체장 누가 뛰나-고흥군
무주공산 "내가 적임" 민주-평화 싸움 치열

 

입력시간 : 2018. 03.16. 00:00

 

 

 

 

6·13 기초단체장 누가 뛰나_고흥군.jpg

공영민·김학영·장세선·송형곤 민주 공천경쟁 후끈

 

 

지방선거 석패한 송귀근 평화당으로 출마 설욕 다짐

 

고흥군수 선거는 박병종 군수의 3선 연임 제한에 따른 불출마로 '무주공산'이 되면서 일찌감치 후보들간 치열한 경쟁을 벌였다. 하지만 선거를 3달여 남겨두고는 5명의 후보로 압축된 상황이다.

 

특히 더불어민주당에는 현직 도·군의원을 비롯해 전 청와대 행정관 등 관료 출신들까지 가세하면서 치열한 공천 경쟁이 예상된다.

 

반면 고흥이 민주평화당 황주홍 국회의원의 지역구인데다 지난 2014년 지방선거 당시 박 군수에 단 1천400여 표 차로 아쉽게 패한 후보가 민평당에 합류할 뜻을 밝혀 민주당 대 민평당 후보간 팽팽한 맞대결도 기대해볼만 하다.

 

민주당에서는 공영민 전 제주특별자치도 기획관리실장, 김학영 전 고흥경찰 서장, 장세선 고흥군의회 의원, 송형곤 전남도의원이 경선을 위해 표밭을 누비고 있다.

 

공 전 실장은 중앙과 지방의 풍부한 행정경험과 탄탄한 조직을 강점으로 내세우고 있다. 

 

그는 기획재정부 출신으로 정부 예산 확보 가능성이 크다는 기대감을 장점으로 부각시키고 있다. 또 그는 고흥군의 고령화와 인구 감소 대책으로 다양한 인구 유입 정책을 제시하고 실효성 높은 정책을 주요 공약으로 내세울 예정이다.

 

입법고시와 행정고시를 합격한 김 전 서장은 재무부, 전남도청, 국회사무처, 청와대, 경찰청 등 다양한 근무 경험을 장점으로 내세우고 있다.

 

이번 군수 도전이 세 번째로, 그동안 지역에서 바닥 민심을 잡는데 주력하면서 세 번째 도전을 배수진으로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그는 경찰 인맥과 경주 김씨 문중을 중심으로 표심을 공략하고 있다.

 

재선인 송 도의원은 풍부한 의정 경험으로 '일 잘하는 의원'이라는 평을 받고 있다. 고흥 토박이 출신인 송 의원은 '청년 정치인' 이미지를 내세워 단체장 도전에 강한 의지를 피력하고 있다. 

 

장 군의원은 지역에 뿌리를 둔 '생활 밀착형 정치인'으로 높은 인지도가 강점이다. 또 오랜 신앙심을 바탕으로 고흥군 기독교 연합장로회 부회장으로 활동하고 있다. 

 

이에 맞서는 송귀근 전 광주시 행정부지사의 행보가 주목된다. 그는 국민의당 분당으로 현재는 무소속이지만 조만간 민주평화당 입당할 뜻을 밝혔다. 


송 전 부지사는 지난 선거에서 무소속으로 출마, 박병종 현 군수에 1천412표 차로 석패해 두 번째 도전에서 지난 선거의 패배를 설욕한다는 각오로 표밭을 누비고 있다.

 

송 전 부시장은 '고흥군을 남해안 제1의 해양관광지로 활성화하겠다'는 포부를 밝히며 그동안 꾸준히 바닥 민심을 다지고 있다.

 

선정태기자 jtsun74@gmail.com

고흥=박용주기자 dydwn8199@hanmail.net

 

 

 


-관전포인트

 

군수 조직 누가 넘겨받나

 

고흥읍-녹동 지역간 세대결 관심

 

고흥군수 선거는 3선 연임 제한으로 출마하지 못하는 박병종 현 군수 조직이 민주당 경선에서 어느 후보를 지지하느냐가 관전포인트다.

 

박 군수의 마음이 어느 후보에게 쏠리느냐에 따라 경선구도가 달라질 수 있기 때문이다. 

 

박 군수의 탄탄한 조직을 승계하기 위해 민주당 후보들의 구애도 끊이지 않고 있다. 또 고흥읍과 녹동 등 지역간의 세 대결도 관심사다. 

 

그동안 녹동을 중심으로 한 남부 표심과 과역·대서를 중심으로 한 북부 표심이 차이를 보였다.

 

박 군수도 녹동의 전폭적인 지지를 받으며 3차례 연임할 수 있었다.

 

결국 이번 선거는 박 군수가 어느 후보의 손을 들어주는지, 녹동의 표심이 누구에게 향할 것인지에 따라 민주당 경선은 물론 본선에서도 승패가 갈릴 것으로 예측된다.

 

민주평화당 후보의 저력도 무시할 수 없다. 민주평화당 입당을 준비 중인 송귀근 후보가 지난 선거에서 근소한 표차로 낙선해 '와신상담'으로 재도전에 나선 상황이라 인지도와 지지세력이 만만치 않다는 분석이다.

 

선정태

 

 

기사출처 : http://www.honam.co.kr/searchview.php3?no=550011&read_temp=20180316&section=21

 

태그 연관 글
  1. [2018/03/21] 송광암 - 절로 가는길 (월간 송광사 3월호) by 운영자 (22)
  2. [2011/12/13] 송광암의 겨울 by 운영자 (6643)
  3. [2003/02/28] 송광암 안내 -길 끝나는 곳에 암자가 있다 by 운영자 (18983, 28) *5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금산에서 바둑대회를(1) 38 김철용 2015.01.07 16034
공지 신거금팔경(新居金八景) 13 달인 2012.01.11 41251
공지 거금대교 개통 이후 거금도 버스 노선표 및 운임 3 file 운영자 2011.12.17 57311
공지 매생이 문의 하시는 분들께 2 file 운영자 2004.02.07 83772
1261 그날이후 서울씨 2018.05.09 117
1260 봄오징어가 맛있는 이곳~ 김선화 2018.05.08 138
1259 거금도는 햇양파 출하가 한창~ 김선화 2018.04.27 128
1258 고향이 거금도인데 아직 거금도라는 명칭에 유래도 모르고 살았습니다. 일척 2018.04.25 131
1257 2018학년도 금산중학교 입학식~ 1 김선화 2018.03.19 299
» [고흥군] 6·13 기초단체장 누가 뛰나 file 월품 2018.03.16 304
1255 [이상훈의 한국유사] 신출귀몰 해상 의병대 file 꼬마리 2018.03.15 105
1254 거금도 일자리문의 아란나 2018.03.06 202
1253 설 잘 보내셨어요? 김선화 2018.02.21 119
1252 ‘한국기행’ 전남 고흥 거금도 할머니의 특급보양식 ‘매생이칼국수’ file 매생이 2018.02.15 187
1251 친구를 찾습니다 친구 2018.02.14 160
1250 친구를 찾습니다 친구 2018.01.12 96
1249 [펌] 고흥 선상 갑오징어 호황, 거금대교 아래는 신발짝 갑돌이 천지 주낙 2018.01.09 327
1248 [옛날뉴스] 고흥 거금도 해태장_1934년2월2일 file 물비늘 2017.12.04 213
1247 1년만에 확 바뀐 조선수군, 절이도 해전서 왜군에 본때 file 물비늘 2017.11.19 142
1246 2017 금산초등학교 학예발표회날~ 김선화 2017.11.16 125
1245 [펌-읽을거리] 구한말 고흥 최고 갑부, 선영홍은 누구인가? file dnan 2017.11.05 649
1244 거금도는 양파심기가 한창입니다~ 김선화 2017.10.19 188
1243 금산면 자율방범대 워크샵 다녀왔습니다~ 김선화 2017.10.19 113
1242 제 22회 금산면민의날 행사~ 김선화 2017.10.19 17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65 Next
/ 65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