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일정관리 more

2018 . 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ㆍ 동촌(東村) : 본래 이 마을에는 오동나무와 버드나무가 많아서 오류천(梧柳川)이라 불러오다가 1956년 행정구역 개편에 따라 東村(동촌)과 西村(서촌)으로 분동되면서 마을 동쪽에 위치한다하여 東村(동촌)이라 칭하여 현재에 이르고 있다.
2018.10.29 14:47

부모님 은혜

조회 수 4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부모님 은혜



무겁고도 깊으신 부모님 은혜
베푸시고 사랑하심 변함이 없으니

단 것은 뱉으시어 자식에게 먹이시고
쓴 것만을 삼키셔도 싫어하지 않으셨다.

거친 음식 헐은 옷도 즐거운 듯 취하시니
철없는 자식들은 부모는 윈래 그런 줄만
아는구나.

훗날 장성하여 넉넉해지고도
부드럽고 좋은 것은 저희들이 치지하고

늙으신 부모께는 험한 것만 대접한다.

그러고도 부모님이 좋아하는 것이라
생각하니 나이가 들어도 철없기는
마찬가지네.

그대들이여!
그대는 여덟 섬 너 말이나 되는 젖을 먹고
자랐다네.

아이 키운 어머니는 죽은 뒤에도 뼈조차
검으니 골수까지 짜 먹인 은혜 무엇으로
갚으려나.

자식을 사랑하는 마음 끝없고 깊어서
천년만년 자식 위해 살고자 하여도
언젠가는 가야할 길 저승사자 찾아오네.

한번 들어서면 다시 뵈올 수 없는 것을
그대는 효도 할 때를 기다리지 못 한다네.

생각해 보라.
세상을 살아가며 그만큼 깊은 은혜 받아
본 일 있는가 비록 처자가 사랑하나
부모님 사랑처럼 깊지는 못 하리라.

세상 풍파 바람막이 돼 주시니
추운 날 덥혀 주고 더운 날 식혀주고
모진 고통 다 받아도 자식을 바라보면
못할 일이 하나 없네

스스로 늙어가는 줄 모르고 몸 돌보지
아니하니 가시고기 제 살로 새끼를 키우듯이 부모 또한 자식 위해 젊음을
바쳤도다.

열두 폭 비단치마 잘 끌던 한 시절
새초롬이 앉아서 순한 모습한 그때가
어느 시절 꿈이련가 다시 오지 않으리라.

자식들 키워 놓고 한숨 돌려 거울 보니
저희가 누구인가 검은머리 어디 가고
서릿발이 성성하네

자식은 품을 떠나고 젊음은 간데없다
빈방에 홀로 앉아 탄식하고 슬퍼해도
어느 한 자식도 들여다보지 않는구나

부모가 언제 호강시켜 달라던가
가난한 손이라도 마주 잡고 싶은 것을....


*좋은 글 중에서*

93f6f5a5e41d48b323a93dea00a6d2bbbe1c54eb

c42d6c43dceb111969855c37c905b0eb2f5d63a7

 

 

 

다음검색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부모님 은혜 향우회 사무국 2018.10.29 40
196 멸치그물에 번쩍번쩍 갈치가 가득~ 김선화 2018.10.11 185
195 요즘 가이루가 나와요~ 김선화 2018.10.11 134
194 재경 오천향우회 제11대 임원 및 집행부 명단 입니다 오천 향우회사무국 2018.06.29 116
193 도신스님 울엄마" 거산 2018.05.23 178
192 멸치풍년입니다~ 김선화 2018.05.16 145
191 장사익 - 비내리는 고모령 1212 2018.05.15 70
190 올해 멸치가 많이 나오네요~ 김선화 2018.05.08 147
189 감사합니다. 고맙습니다 재경오천 향우회 2018.05.02 78
188 오천마을 올해 첫멸치 구경하셔요~ 김선화 2018.04.27 162
187 재경 오천리 향우회 정기총회 및 회장 이,취임식 행사에 초대 합니다 1 향우회 집행부 2018.03.31 172
186 결혼식을 축하 드립니다 재경 오천 향우회 2017.10.23 157
185 보고싶은 어머니" file 금잔디 2017.10.04 285
184 오천리 동천마을 멸치삶는 냄새가 솔솔~ 김선화 2017.09.28 153
183 요즘 중멸이 잡혀요~ 김선화 2017.06.09 156
182 거금도 미역이 tv 고향견문록에 소개 되었어요~ 2 김선화 2017.03.31 387
181 오천 정추균씨댁 톳농사 시작입니다~ 김선화 2016.11.01 263
180 님은 ~~~ jeong 2016.09.05 182
179 드디어 멸치가 잡혀요~ 김선화 2016.08.18 280
178 동촌마을 멸치나옵니다~ 김선화 2016.06.14 60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
/ 10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