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일정관리 more

2018 . 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ㆍ 서촌(西村) : 東村(동촌) 마을과 같이 五泉里(오천리)에 속한 마을로서 1956년 지방 행정구역 기편에 따라 西村(서촌)으로 분동되어 오늘에 이르고 있다.
2018.10.29 14:44

부모님 은혜

조회 수 2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부모님 은혜



무겁고도 깊으신 부모님 은혜
베푸시고 사랑하심 변함이 없으니

단 것은 뱉으시어 자식에게 먹이시고
쓴 것만을 삼키셔도 싫어하지 않으셨다.

거친 음식 헐은 옷도 즐거운 듯 취하시니
철없는 자식들은 부모는 윈래 그런 줄만
아는구나.

훗날 장성하여 넉넉해지고도
부드럽고 좋은 것은 저희들이 치지하고

늙으신 부모께는 험한 것만 대접한다.

그러고도 부모님이 좋아하는 것이라
생각하니 나이가 들어도 철없기는
마찬가지네.

그대들이여!
그대는 여덟 섬 너 말이나 되는 젖을 먹고
자랐다네.

아이 키운 어머니는 죽은 뒤에도 뼈조차
검으니 골수까지 짜 먹인 은혜 무엇으로
갚으려나.

자식을 사랑하는 마음 끝없고 깊어서
천년만년 자식 위해 살고자 하여도
언젠가는 가야할 길 저승사자 찾아오네.

한번 들어서면 다시 뵈올 수 없는 것을
그대는 효도 할 때를 기다리지 못 한다네.

생각해 보라.
세상을 살아가며 그만큼 깊은 은혜 받아
본 일 있는가 비록 처자가 사랑하나
부모님 사랑처럼 깊지는 못 하리라.

세상 풍파 바람막이 돼 주시니
추운 날 덥혀 주고 더운 날 식혀주고
모진 고통 다 받아도 자식을 바라보면
못할 일이 하나 없네

스스로 늙어가는 줄 모르고 몸 돌보지
아니하니 가시고기 제 살로 새끼를 키우듯이 부모 또한 자식 위해 젊음을
바쳤도다.

열두 폭 비단치마 잘 끌던 한 시절
새초롬이 앉아서 순한 모습한 그때가
어느 시절 꿈이련가 다시 오지 않으리라.

자식들 키워 놓고 한숨 돌려 거울 보니
저희가 누구인가 검은머리 어디 가고
서릿발이 성성하네

자식은 품을 떠나고 젊음은 간데없다
빈방에 홀로 앉아 탄식하고 슬퍼해도
어느 한 자식도 들여다보지 않는구나

부모가 언제 호강시켜 달라던가
가난한 손이라도 마주 잡고 싶은 것을....


*좋은 글 중에서*

93f6f5a5e41d48b323a93dea00a6d2bbbe1c54eb

c42d6c43dceb111969855c37c905b0eb2f5d63a7

 

다음검색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부모님 은혜 향우회 사무국 2018.10.29 20
164 축 결 혼- 결혼식을 축하 합니다 향우회 사무국 2018.10.22 123
163 결혼식을 축하 합니다 향우회사무국 2018.08.27 129
162 옛날을 생각하며 3 김삼반 2018.08.26 157
161 재경 오천 향우회 제11대 임원 및 집행부 명단 입니다 재경오천 향우회 사무국 2018.06.29 192
160 감사 합니다.고맙습니다 재경오천 향우회 2018.05.02 67
159 재경 오천향우회 정기총회 및 이.취임식 행사에 초대 합니다 1 향우회집행부 2018.03.31 141
158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1 오천향우회 2018.03.25 318
157 결혼식을 축하 합니다 재경오천 향우회 2017.10.23 101
156 다시마건조~ 김선화 2017.06.09 150
155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오천향우회 2017.02.13 304
154 결혼식을 축하 드립니다 오천향우회 2016.09.21 206
153 제4회 한가위 서촌마을 어울림축제 2 김호영 2016.09.03 516
152 토지 입찰공고 곽호준 2016.09.01 364
151 새단장한 오천 하얀파도펜션 구경하세요~ 김선화 2016.08.12 644
150 결혼식을 축하 드립니다 김종준 2016.06.08 614
149 제20차 재경오천리 향우회 정기총회 및 한마음 대 잔치 2 향우회사무국 2016.03.31 1053
148 결혼식을 축하 드립니다 향우회사무국 2016.03.22 1063
147 결혼식을 축하 드립니다 향우회사무국 2016.03.04 1174
146 결혼식을 진심으로 축하 드립니다 향우회사무국 2016.02.01 119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Next
/ 9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