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ㆍ 남천(南川) : 연대는 未詳(미상)이나 옛날 “남산골”이라 부르다가 1956년 지방행정구역 개편에 따라 마을 뒤에 솟은 적대봉 골짜기에서 마을앞 남쪽으로 하천이 흘러 바다에 들어가므로 마을명을 南川(남천)이라 개칭하여 현재에 이르고 있다.
2007.08.08 15:54

아다마의 일지..

조회 수 2564 추천 수 0 댓글 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노력에서 오는 행복




      "행복하게 지내는
      대부분의 사람은 노력가이다
      게으름뱅이가 행복하게 사는 것을 보았는가
      노력의 결과로 오는 어떤 성과의 기쁨 없이는
      그 누구도 참된 생복을 누릴 수가 없다
      수확의 기쁨은 그 흘린 땀에 정비례 하는 것이다." 『블레이크』
      ?
      • ?
        작은누나 2007.08.08 18:55
        웅아 수고했다
        간만에 오빠 부터 막내 형부를 비롯해 울~제부들까지...
        정말 기분좋더라
        각자 살기바쁘다는 핑계로 한자리에 모이긴 힘들더라
        시원해지면 또 모임 했야지
        늘~너에게 짐을 준것같아  미안고 고맙기도하단다
        우리 형제들 좋은모습으로 열심히 살면서 사랑으로 뭉치자구나

        ◆화 이 팅◆
      • ?
        순애 2007.08.09 00:43
        정신없이 바쁜 일상을 벗어나
        주어진 3박4일 휴가 고향
        부모형제와 함께 한시간.
        어느 달콤한 사탕에 비유할꼬
        헌데 올 휴가는 매번 느끼지 못한것들.
        많은 생각으로 만감이 교차..
        아마 연로하신 부모님,오빠
        아직 해답을 찾지못함.
        나이탓도 있겠지?
        잠시 울적한 마음을 몇컷 영상으로 빙그레웃음.
        참으로 다행인건 아직 건강하신 부모님
        많은 동생들이 있어 행복.행복.행복.
      • ?
        영원한아우 2007.08.09 21:52
        언야 언야 ....~~!!
        긴긴 야긴 다표현할순 없지만
        울 형제들 서루 나누자 맘 ~알지
        철없을땐 형제가 만아서 불만이었는데
        나이들어가면서 철들나봐 넘 행복하고 좋아
        먼 말인지 알지 ?개그 생각하면서 웃지마앙 ㅋㅋㅋ(둘만의 세계)
        영원히 하나뿐인 언야
        넘 ~넘 사랑해
        참 13날 선약 잊지마셔
      • ?
        순애 2007.08.09 23:30
        먼말인지 알지 ㅋㅋ
        알고말고
        웃음을 줄수 있는 아우가 있어 피로회복제가 따로없군
        부모 형제 가족이란 영원히 함께 할수 있음을 살면서 살면서
        가슴저리게 느끼게 하지
        우리 형제 이맘 변치 않고 이 삶 다할때까지 함께 할수 있길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39 남천 향우회... 1 남천 향우회. 2007.09.21 2112
      238 어머니... 6 龍基 2007.09.18 2777
      237 추석 3 영남 2007.09.14 2099
      236 아품을 나눕시다 5 노바 2007.09.11 2179
      235 어느 무명시인의 기도 4 요나단 2007.09.06 2511
      234 새벽을 여는 사람들. 3 龍基 2007.09.05 2003
      233 안녕 하십니까? 8 김은택 2007.09.01 2247
      232 정말 감사합니다... 9 미립 2007.08.24 2336
      231 친구여 잘 가시게.... 2 블렉스타 2007.08.21 2353
      230 당신에게.. 9 龍基 2007.08.09 3540
      » 아다마의 일지.. 4 아다마영.. 2007.08.08 2564
      228 고향을 다녀와서 사진 몇장 올려봅니다. 3 龍基 2007.08.03 2216
      227 간청소 해보시길. 龍基 2007.06.24 2211
      226 의학 보고서 龍基 2007.06.24 2815
      225 시와음악.. 龍基 2007.05.29 2713
      224 어머니 사랑 신동식 2007.05.23 1979
      223 인생... 1 龍基 2007.05.16 2004
      222 2007년 5월 8일 밀서가도착했습니다.. 2 닭 아다마. 2007.05.08 2383
      221 재경.남천향우회.소중한 밀서가도착 했습니다.. 4 총무.. 2007.05.07 2488
      220 꽃잎으로위장한 밀서... 2 삼식이. 2007.04.19 2202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19 Next
      / 19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