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위대한 유산

by 木 鷄 posted Jun 02, 201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한 선비가 자식들에게 편지를 보냈다.

내가 벼슬살이를 오래 하지 못해서 너희들에게 밭뙈기 한뼘도 남겨주지 못했다.

그래서 오늘은 아비로써 너희 들에게 두 글자를 유산으로 남겨 주고자 한다.

한 글자는 懃(근)이고, 또 한 글자는 儉(검)이다.

이는 좋은 밭이나,기름진 땅보다 나은 것이니 일생동안 써도 다 쓰지 못할 것이다.

 

이편지를 쓴 사람은 조선 시대의 선비 다산 정약용 이다.

그는 마흔살부터 18년간 귀양살이를 하면서 고향에 있는 자식들에게 편지로 교육했다.

어느해 큰아들 학연이 하도 답답한 나머지 아버지를 모함하여 귀양가게 만든 사람들을 찾아가서

도움을 청해 보고자 한다는 편지를 보내오자 다산은 다음과 같은 답장을 아들에게 보냈다.

 

사람의 행동에는 네가지 등급이 있다.

옳은것을 지켜서 이익을 얻는것이 첫 등급이고,

옳은것을 지켜서 해로움을 당한것이 그 아래 등급이며,

그른것을 쫓아서 이익을 얻는것이 그 다음 등급이며,

그른것을 쫓아서 해로움을 당하는것은 그중 가장 낮은 등급이다.

그런데 지금 너는 나를 모함한 자들에게 아부를 떨어서

귀양살이의 괴로움을 면해 보고자 하는구나 !

세번째 등급이지만, 끝내는 그른것을 쫓아서 해로움을 당하는 네번째 등급으로 떨어지고 말것이다.

그러하니 어찌하여 아비가 자식에게 그렇게 하라고 말 할수 있겠느냐 ?

 

다산 정약용의 이 가르침은 자식에게 남긴 참으로 위대한 유산으로 생각 되어서

교육 타임스라는 출판사 에서 발간한 월간지 교육과 사색에 실린 글을 여기에 옮겨 보았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문인들의 해변 문예학교가 열리는 소재원 4 file 운영자 2004.11.23 24361
306 거금도닷컴을 발간하며..... 47 file 무적 2007.09.22 8582
305 初 心 30 박영환 2012.06.22 7833
304 향수(鄕愁) 처련 2011.08.27 7651
303 봄비 오는 날 창가에서 2 file 천창우 2011.04.07 7417
302 연도교 현장에서 3 file 천창우 2009.11.21 7329
301 천년 학 34 박영환 2012.04.18 7315
300 꽃 진 자리 1 file 천창우 2011.05.17 7091
299 향수(鄕愁)Ⅱ 8 처련 2011.09.24 6917
298 웬수놈의 이팝꽃 1 file 천창우 2010.05.30 6878
297 인생은 풀꽃과 같다 15 하늘바람 2011.07.29 6681
296 달이 떴다 1 황차연 2010.04.22 6556
295 거금도 단상 7 박성준 2008.12.03 6496
294 서리꽃 선 창수(처) 2008.11.23 6447
293 까치집 황차연 2010.03.11 6402
292 수정 신태진 2011.01.06 6325
291 꽃은 온 몸으로 사랑을 말하네 1 천창우 2010.12.13 6209
290 가슴앓이 2 처련 2011.10.21 6198
289 추억과 현실 4 반야 2008.11.08 6003
288 망해사에서서~ 1 황차연 2011.03.02 594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6 Next
/ 16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